Connect with us

수입차/BMW

BMW X3 옵션별 x라인과 M팩 차이 프로모션은 얼마까지 알아보셨어요?

BMW X3 옵션별 x라인과 M팩 차이 프로모션은 얼마까지 알아보셨어요?

BMW X3 판매량이 왜이러나

수입 SUV 모델은 전체적으로 가격대가 다소 높은 편으로 독일 프리미엄 3사 모두 판매량이 신통치는 않다. 그나마 벤츠의 GLC 정도가 매달 천대 넘는 판매량을 보여주고 있는 중이고 BMW X3나 볼보 XC60 정도가 그나마 2~300 대 정도 팔리는 수준이다. 같은 돈으로 차를 사게 되면 아무래도 SUV 보다는 세단이 더 있어 보이는 이유가 가장 크겠지만 경쟁력이 괜찮은 국산 SUV들이 많이 있다라는 점 또한 무시할 수 없는 부분이다.

BMW X3는 출시 초기 ACC도 없이 나와서 옵션 때문에 안산다라는 말을 들을 수 있었겠지만 지금은 ID7이 적용되서 더욱 화려한 센터페시아 화면과 신뢰도 높은 반자율주행 기능도 탑재되서 최신 모델 다운 구성을 갖추고 있지만 그래도 딱히 판매량이 늘어나진 않는중이다. 상품성이 좋더라도 소비자가 선뜻 구매하기 망설여지게 만드는 이유는 역시 가격이다.

BMW X3 가격 및 x라인과 M팩 옵션 차이

트림 가격
X3 xDrive 20d xLine 6,640 만원
X3 xDrive 20d M Sport Package 6,930 만원
X3 xDrive 30d xLine 8,110 만원
X3 xDrive 30d M Sport Package 8,410 만원


BMW X3 가격은 동일한 엔진을 사용하는 세단들 대비 20d는 100 ~ 200 만원 정도가 30d 는 400 ~ 500 정도 저렴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판매량은 세단이 압도적으로 많은데 프로모션 자체가 세단이 더 공격적이고 많은 편으로 보인다. X3 프로모션은 매장별로 또 유통사별로 조금씩 차이가 나지만 대략 400만원 정도 수준. 앞에서도 이야기 했지만 가격 차이가 얼마 없다면 있어보여야 하는 프리미엄 브랜드의 차를 구입하는데 세단이 조금 더 선호된다.

X3 20d에 들어가는 2리터 디젤엔진은 최고출력 190 PS / 4,000 rpm, 최대토크 40.8 kg.m / 1,750 ~ 2,500 rpm을 발휘하는 익숙한 엔진으로 폭발적이지는 않아도 어느구간에서나 스트레스 없는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제로백 8초, 최고속도 213 km를 기록하며 복합연비는 리터당 12.1 km를 기록한다. 시동을 걸면 차 밖에서는 겔겔거리는 디젤 엔진음이 명확하게 들리지만 안쪽에서는 상당히 정숙한 편이며 진동도 잘 잡아놓아 디젤 모델 선택에 대한 우려를 조금은 줄일 수 있겠다.

고성능 모델인 X3 30d는 최고출력 265 PS / 4,000 rpm, 최대토크 63.3 kg.m / 2,000 ~ 2,500 rpm을 발휘한다. 제로백 5.8초, 최고속도 240 km를 마크하기 때문에 일반 적인 소비자라면 출력에 대한 목마름은 거의 없을 정도다. 연비도 11.3 km(복합연비)로 무난한 수준이다. 20d 모델과 다르게 추가로 다이나믹 댐퍼 컨트롤이 들어가서 승차감에서 차이를 보인다. 출력도 성능도 다 좋지만 역시 문제는 언제나 가격이다.

x라인과 M팩 옵션 차이

  • M 스포츠 브레이크
  • BMW 인디비주얼 하이글로스 쉐도우라인 (윈도우 몰딩)
  • M 레터링 도어실
  • 블랙 하이글로스 루프레일
  • 19'' 더블 스포크 698 M 휠 (20d) / 20" 더블 스포크 699 M 휠 (30d)
  • 서라운드 뷰
  • 알루미늄 롬비클
  • M 레더 스티어링 휠
  • 40:20:40 뒷좌석 폴딩
  • BMW 인디비주얼 안트라사이트 헤드라이너
  • 하만 카돈 서라운드 사운드 스피커

x라인과 M팩 가격 차이가 300 만원 정도 나는데 이정도 차이면 가격 차이 만큼은 충분히 뽑고도 남는다. 왠만하면 M 팩으로 가는걸로.

BMW X3는 잘못이 없다

싸고 좋은 상품이 안팔리는 일은 없다. 특히 이 부분에 굉장히 민감하고 냉철한 국내 소비자에게는 더욱 그렇다. 지금의 X3 판매량은 딱 잘라서 너무 비싸다는 말이다. 소비자는 비싸면 안사면 그만이고 그 가격에는 너무나 좋은 대체 모델들이 즐비하다. 출시 초기에 비싸게 책정한 가격을 주고 구입한 소비자들은 나중에 눈물의 털어내기 프로모션으로 훨씬 싼 가격에 같은 차를 구입한 사람들에게 심한 박탈감과 함께 BMW 브랜드에 대한 실망감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 적어도 앞으로 출시될 새로운 모델들이라도 이런 판매방식은 되도록 지양했으면 한다.

More in Other Posts
x

COUNTER

Total : 401,726

Yesterday : 1,452 | Today : 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