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nect with us

국산차/기아자동차

K3 K3 GT 2021년형 출시 강화된 옵션으로 아반떼와 경쟁

K3 K3 GT 2021년형 출시 강화된 옵션으로 아반떼와 경쟁

기아 준중형 K3 K3 GT 연식변경 모델 출시

기아차의 준중형 세단인 K3와 5도어 모델인 K3 GT 2021년형 연식 변경 모델이 출시되었다. 일부 트림 및 옵션이 재조정 되었고 수동변속기를 선택할 수 있었던 K3 GT 4도어가 단종 되었다. 최근 출시된 현대차의 아반떼 풀체인지 모델에 비해 상품성이 떨어질 수 밖에 없는 K3이기는 한데 아반떼의 미래적인 디자인이 취향에 맞지 않다면 고려해 볼 수 있겠다.

또한 세단형인 K3에 비해 5도어 해치백 타입의 K3 GT의 경쟁력은 아직 나쁘지 않다. 국내시장에서는 좀처럼 인기가 없는 해치백이지만 이를 선호하는 소비자가 분명 존재하고 있으며 일단 i30 보다도 더 크고 멋지다라는 장점도 있다. 이번 연식 변경을 통해서 디자인 변화가 거의 없는 K3 GT 지만 여전히 길에서 보게되면 한번 더 시선을 끌 정도로 잘빠진 디자인이다.

2021년형 K3 K3GT 바뀐 부분들

이번 연식 변경은 옵션과 트림 구성 정도만 변화가 생겼다. 굳이 여기서 뭘 더 해봤자 풀체인지된 신형 아반떼와의 경쟁은 어려울 수 밖에 없기 때문에;; 2021년형 K3 세단은 선호도가 높은 옵션인 버튼시동 스마트키와 인조가죽시트가 기본 옵션으로 추가되었고 기존 프레스티지 트림 이상에서 적용할 수 있었던 운전석 파워시트, 전동식 허리지지대, 휴대폰 무선 충전 시스템, 뒷좌석 열선, 높이 조절식 헤드레스트 등도 기본으로 했었으면 좋았겠지만 그건 아니고 엔트리 트림인 스탠다드 부터 선택할 수 있게 조정되었다. 따라서 더욱 효율적인 가성비 트림을 구성할 수 있게 되었다.

개소세인하 가격 기준으로 1,714만 원 부터 시작하는 스탠다드 트림에 안전을 위한 드라이브 와이즈(80만 원)과 최소한의 편의 장치인 컴포트(75만 원), 컨비니언스(45만 원) 정도를 추가하면 1,914만 원으로 2천만 원 이하인 합리적인 수준으로 준중형 세단을 구입할 수 있게된다. 생애 첫 차를 구입하려는 사회 초년생들이라면 최대한 부담이 덜 한 가격대라는대서 분명 의미가 있다.

1.6 가솔린 터보엔진에 7단 DCT를 매칭시킨 고성능 모델인 2021년형 K3 GT는 이제 5도어 단일 모델로 운용되며 프레스티지와 시그니처 두 개의 트림을 선택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기존 상위 트림에서만 선택 사양으로 운영하던 운전석 파워 시트와 운전석 전동식 허리지지대를 프레스티지 트림에서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역시나 가성비로 접근해보면 프레스티지 트림(2,285만 원)에 드라이브 와이즈(75만 원), 컴포트(60만 원), 컨비니언스(45만 원) 정도의 구성으로 2,510만 원 정도의 견적을 추천한다. 해치백의 활용성은 물론 승차감과 운전 재미도 느낄 수 있는 모델로 개이인적으로는 디자인에서도 높은 점수를 줄 수 있는 매력이 상당한 모델이다. K3 라인업 구입을 계획중이라면 딱 여기까지가 한계선이다. 혹여라도 이 이상 돈을 들이고 싶다면 그땐 아반떼를 추천한ㄷ...

10.25 네비, 오토홀드는 K3 페이스리프트에서 만나요

앞에서도 언급했지만 최근 출시한 아반떼와 K3를 직접 비교해 보면 세단형은 아무리 연식 변경 모델이라 하더라도 가격대비 상품성에서 너무나 큰 차이를 보이고 K3 GT 정도는 되야 더 강한 출력과 5도어 해치백이라는 차별성을 가지고 있어 그나마 동일한 선택지에 놓을 수 있겠다. 올해 말쯤 K3 페이스리프트가 예정되어 있는데 적어도 이 모델이 출시 되어야 세단형도 동일선상에서 비교가 될 수 있을듯 하다.

More in Other Posts
x

COUNTER

Total : 401,617

Yesterday : 1,452 | Today : 629